‘억새와 가을’



[대구=뉴시스] 이무열 기자 =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추분(秋分)인 23일 오후 대구 달서구 대명유수지를 찾은 시민들이 억새 산책로를 거닐며 가을 정취를 느끼고 있다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☜ 클릭해서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